menu
21부.

워1: [1] [2]
워2: [3] [4] / 워2확: [5] [6] / [ , ]
워3: [7] / [8] [9] / [10] [11] / [12] [13] [14] / [15] [16] [17] [18] / 워3확: [19] [20]


※ 멀쩡하게 보고 싶다면 [브라우저: 파이어폭스] + [브라우저 기본글꼴: 맑은고딕]으로 설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 5장: 세력의 균형


다음 날 부서진 군도의 해안가, 마이에브와 그 일행이 일리단의 최종 공격에 대비해 대열을 갖추고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가족과 전투중인 마이에브)
마이에브 섀도송: 조금만 더 버텨라, 나의 전사들이여! 여신의 뜻이 우리에게 있다면 샨도 스톰레이지가 곧 도착 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 우리는 무사히 상륙했지만 몇몇 다른 배들은 인근의 다른 섬에 좌초되었을 수 있어. 그들을 두고 가고 싶지 않지만 지체할 시간이 없다.
티란데 위스퍼윈드: 나의 올빼미들이 이미 우리가 이동할 지역을 정찰하여 마이에브의 위치를 파악했어. 마이에브와 그 부대가 공격을 받고 있다. 우리가 마이에브가 있는 곳까지 가려면 정글을 통과해야만 해.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어쩌면 자연의 힘이 우리의 진군을 도울지도 모르지.
(나무들을 나무정령으로 변화시켜 숲에 길을 만든다)

티란데 위스퍼윈드: 서두르는게 좋겠다. 마이에브의 군대가 얼마나 더 오래 버틸 수 있을지 모르겠어.


(시간끌면 나오는 메시지들)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마이에브를 구하려면 서둘러야 해!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어서 감시자의 기지에 도착해야 하는데!

티란데 위스퍼윈드: 마이에브 군대는 오래 버티지 못할거야.

티란데 위스퍼윈드: 시간이 없어. 빨리 마이에브를 찾아야 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가족과 맞닥뜨린다)
티란데 위스퍼윈드: 저 기분 나쁜 도마뱀은 뭐지?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모르겠어. 하지만 낯이 익어보이는데.
나가: 사악한 블러드 엘프같으니! 우리는 나가족이다! 우리가 바로 미래야.
(블엘은 빨간옷을 입고 다니고 나엘은 파란옷을 입고 다니는데 못알아보다니...  적청색맹인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부서진 배들을 발견한다)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내가 생각했던 대로군. 우리 배들이 이곳에 좌초됐어. 내가 잿빛 골짜기에서 대려온 특별 연합군이 이 근방에 어딘 가에 있을 거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특별 연합군을 발견)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저기좀 봐! 우리가 기다리던 동료, 바로 산악거인(Mountain Giant)이다!
티란데 위스퍼윈드: 맙소사... 이런 것은 수 세기 동안 보지 못했는데.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불타는 군단이 나타나자 우리의 옛 친구들이 오랜 잠에서 깨어나게 되었지. 이들은 우리에게 큰 힘이 될 거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마이에브에게 가기 위해서는 저 나가족을 먼저 상대해야 겠군.
티란데 위스퍼윈드: 그렇다면 저 불결한 짐승들에게 여신의 분노에서 비롯된 섬광을 맛보게 해주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이에브릐 기지에 도착한 말퓨리온 일행)
마이에브 섀도송: 엘룬 여신에게 찬미를! 당신이 올 줄 알았소, 샨도 스톰레이지!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제시간에 도착해서 다행이오, 마이에브.
마이에브 섀도송: 여사제 티란데, 당신이 직접 이 곳까지 오다니 놀랍군. 당신의 죄를 용서 받기 위해 이 곳까지 왔나?
티란데 위스퍼윈드: 난 내가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야, 마이에브. 당신은 내 행동에 대해 판단할 입장이 아닐텐데.
마이에브 섀도송: 당신의 행동 때문에 내 파수꾼들이 죽고 배신자가 자유롭게 풀려났소! 감옥에 쳐넣어야 하는 건 바로 당신이야.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둘 다 이제 그만 해! 우리는 아직 위험을 벗어나지 못했어. 마이에브, 현재 상황이 어떤가?
마이에브 섀도송: 이 곳에는 더 이상 남아있는 자원이 없어, 샨도. 일리단의 기지를 기습하는 데 필요한 군대를 더 많이 모으려면 금광을 찾아야 해.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좋아. 그럼 이동하지.


마이에브 섀도송: 시간을 너무 많이 소비했어. 공격 준비에 시간이 오래 걸릴수록 일리단의 군대는 더 강해질 거야. 어서 공격해야 해, 샨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리단의 기지에서 일리단을 발견)
일리단 스톰레이지: 티란데! 여기서 뭐하고 있나? 이 전투는 너와는 아무 상관이 없을 텐데.
티란데 위스퍼윈드: 너를 풀어준 것은 내 실수였어, 일리단. 이제야 그 사실을 깨달았다. 넌 완전히 괴물이 되어버렸구나.
일리단 스톰레이지: 괴물이라고? 내가 그렇게 보이나? 난 항상 너를 좋아했는데, 티란데. 나는 내 가치를 증명하기 위해 노력했을 뿐이야, 바로 내 힘 말이야!
티란데 위스퍼윈드: 섣부른 힘은 진정한 힘이 될 수 없지, 일리단. 그 때문에 나는 너 대신 네 형을 선택했어.
일리단 스톰레이지: 넌 아직도 나의 진정한 모습을 보지 못하는군. 넌 나를 악당, 너의 적으로 생각하고 있어. 하지만 곧 우리의 적이 같다는 사실을 깨닫게 될 거야!


일리단 스톰레이지: 네가 살아있다니 믿을 수 없군. 내가 생각했던 것보다 능력이 좋군, 조무래기 감시자.
마이에브 섀도송: 나는 정의의 심판관이다, 일리단. 오래 전에 너를 잡아 가두겠다고 맹세했다. 무슨 수를 써서라도 반드시 그렇게 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나가족과의 전투가 끝난 후)
마이에브 섀도송: 승리는 우리의 것이다! 샨도 스톰레이지, 당신과 함께 싸울 수 있어서 큰 영광이오.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전투는 아직 끝나지 않았어, 마이에브. 일리단 문제를 아직 해결하지 못했고, 티란데는 흔적조차 보이질 않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망가는 일리단을 뒤쫓는 티란데)
티란데 위스퍼윈드: 숨지 말고 모습을 나타내라, 일리단! 모든 게 끝났어!
(티란데를 그물로 붙잡는다)
일리단 스톰레이지: 끝나려면 아직 멀었지, 여사제. 나와 생각이 다르다니 안타깝군. 이제 너와 온 세상이, 내 능력이 어느 정도인지 경험하게 될 것이다! 애쉬 카라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말퓨리온과 마이에브가 나타나 티란데 양옆의 나가를 처리한다)

일리단 스톰레이지: 형제여! 여긴 어쩐 일인가?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너를 막으러 왔다, 일리단. 너를 추방하는 대신 기회가 생겼을 때, 너를 감옥에 다시 가뒀어야 했어! 그땐 내 마음이 너무 약했지만, 더 이상 그렇지 않아.
일리단 스톰레이지: 형제여, 나는 새 주인을 섬기기로 맹세했다. 이제 그를 위해 중요한 과업을 수행해야 한다. 그러니 내 길을 방해하도록 내버려 둘 수는 없다.
(티란데를 포박에서 풀어주는 동안 일리단은 도망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서둘러 일리단을 뒤쫓지만 그는 이미 배를 타고 떠난 뒤)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걱정하지마, 내 사랑. 일리단이 어딜 가든 우리가 찾아낼 수 있어. 반드시 찾아낼 거야.





제6장: 얼라이언스의 파편


3일 후 로데론의 서쪽 해안, 나이트 엘프는 은빛소나무 숲의 위험한 그림자 속으로 조심스럽게 잠입합니다.









로데론 북동부지역의 명칭이 드디어 [역병지대]가 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이에브 섀도송: 우리 군대는 곧 이동 준비를 완료한다. 일리단이 도망친 낯선 곳에 대해 아는게 아무것도 없지만 말이다.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이 곳은 로데론이야, 마이에브. 하이잘 산의 전투에서 우리를 도왔던 얼라이언스의 고향이기도 하지. 인간과 엘프로 구성된 얼라이언스의 왕국이 언데드족의 스컬지에게 몰살당했다고 들었는데.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이 숲은 큰 피해를 입었어. 내가 잠시 떠나 있어야겠다. 숲속에 들어가 대지와 직접 대화를 나눠봐야 겠어.
마이에브 섀도송: 당신이 떠나있는 동안 우리는 일리단의 자취를 찾아보겠다.
말퓨리온 스톰레이지: 당신들의 각자 임무에 충실하기를 기대하겠어. 당신들 사이의 개인적인 문제는 내 형제를 찾은 다음에 해결하자.
마이에브 섀도송: 물론이지, 샨도. 어서 이동하는 것이 좋겠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티란데 위스퍼윈드: 얼라이언스의 기지였군. 최근에 공격을 당한 것 같다.
블러드 엘프족 전사: 낯선 자들입니다, 폐하! 언데드족 같아 보이진 않습니다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캘타스 왕자: 이쉬누 알라, 나이트 엘프. 난 캘타스 왕자요. 당신 종족을 이런 곳에서 만나다니 놀랍군요. 무슨 용무로 왔는지 모르지만 이 저주 받은 땅에는 죽음과 암흑의 그림자뿐이라오.
마이에브 섀도송: 이쉬누 달 디에브, 캘타스. 나는 마이에브 섀도송이고, 이쪽은 티란데 위스퍼윈드요. 우리 일행은 최근 이곳으로 도망친 놈을 쫓고 있소.
캘타스 왕자: 흥미롭군요. 놈들에 관해서 아는 건 없지만 뭔가가 달라란에 있는 언데드족을 격앙시킨 것은 틀림없습니다. 이 놈들은 밤낮없이 우리를 뒤쫓고 있어요. 그래서 이 기지를 버리고 아레바스 강 건너편으로 피신하려던 참이오.
티란데 위스퍼윈드: 음... 그렇다면 우리가 당신을 돕겠소, 캘타스.
마이에브 섀도송: 잠깐, 그럴 시간이 없어.
티란데 위스퍼윈드: 당신 동포들의 안전이 보장되면 우리가 찾는 놈을 추적하는 데 도와줄 수 있겠소?
그런 기회가 주어진다면 큰 영광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캘타스 왕자: 언데드족이 공격해 온다! 대열을 보호해야 한다!
마이에브 섀도송: 두려워 말게, 캘타스. 우리 산악거인이 저런 조무래기는 충분히 상대할 수 있지. 거인은 피부가 두꺼운 가죽으로 덮여 있어서 저런 정도의 공격에는 끄떡 없어.
(산악거인 피부가 알고보니 가죽?!)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이에브 섀도송: 우린 시간을 허비하고 있어, 티란데. 당장 일리단을 찾아야 한다!
티란데 위스퍼윈드: 이 사람들은 우리의 도움이 필요해, 마이에브! 저 형제는 우리가 불타는 군단을 상대로 싸울 때 도움을 주었어. 이제 그 빚을 갚아야 할 때야.


(언데드가 나타나면 나오는 문자)
캘타스 왕자: 대열이 거의 파괴되었다! 저지해야 합니다!
캘타스 왕자: 대열을 모두 잃어버리기 일보직전이야! 사수하라!
캘타스 왕자: 대열이 공격 당하고 있다!
캘타스 왕자: 무슨 수를 써서라도 대열을 보호하라!
캘타스 왕자: 언데드족이 돌아왔다! 대열을 보호하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용병 막사를 발견한다)

캘타스 왕자: 오, 용병 막사다! 이들 중 몇 명을 고용해 전력을 보충할 수 있겠다. 하지만 용병에게 금을 지불할 수 있도록 먼저 숨겨놓은 금을 가져와야 한다.
마이에브 섀도송: 금을 숨겨두었소?
캘타스 왕자: 우리는 승산 없는 전쟁을 하고 있습니다. 언데드족이 매일같이 사방에서 포위망을 좁혀오죠. 그러니 우리 재산을 쉽게 찾을 수 있는 곳에 숨겨두어야만 합니다. 이 황야 곳곳에 은닉처를 만들어 놓았죠.
마이에브 섀도송: 그렇다면 우리가 대신 그 금을 찾아다 주지.



하지만 공교롭게도 금을 숨겨놓은 세 곳은 모두 그 위에 언데드 기지가 세워져 있다.  -_-
캘타스 이생퀴가...  그냥 언데드들한테 줬다고 해라.  숨겨놓긴 개뿔.


(금을 찾아내면 나오는 문자)
마이에브 섀도송: 이 곳이 캘타스가 금을 숨긴 곳이다. 어서 가져가자.
마이에브 섀도송: 오, 얼라이언스의 보물이 더 있군. 어서 가지고 가자구.
마이에브 섀도송: 여기 금이 더 묻혀 있어. 우리 목적에 큰 도움이 될 거야.
(착한 마이에브는 금을 지키고 있는 언데드 기지에는 별 신경을 쓰지 않는듯.)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캘타스 왕자: 식량 공급을 위해 잠시 멈추겠소.
캘타스 왕자: 안타깝게도 나한테 남아있는 전사는 몇 명밖에 되지 않소. 최근 몇 달간 스컬지가 우리를 강력하게 압박해 왔었죠.
마이에브 섀도송: 캘타스, 당신의 엘프 동족들은 어디 있소? 그들은 당신처럼 언데드족과 싸우지 않나요?

캘타스 왕자: 스컬지가 우리의 옛 고향인 쿠엘탈라스를 완전히 파괴해 버렸습니다. 한때 자랑스러웠던 종족의 혈통도 이제는 간신히 명맥만 유지하고있을 뿐이오. 지금까지 남은 우리 종족은 살해된 동포들을 추모하는 뜻에서 스스로를 블러드 엘프라고 부른답니다.

티란데 위스퍼윈드: 자네 종족에게 애도를 표하오, 캘타스. 하지만 분노와 절망 때문에 마음이 사악해져서는 안되오. 아직 남아있는 자네 동포들을 밝은 미래로 이끌어가야 할 책임이 당신에게 있소.
(비운의 스토리를 암시하는 복선.  아직 멀쩡하지만 알콜중독자마냥 점점 타락해갈 불쌍한 캘타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속 진행한뒤 마지막 용병 막사에서)

캘타스 왕자: 강가의 이 지역은 우리의 마지막 진지 중 하나야. 이 곳에서 잠깐 휴식을 취하면서 지원군을 모아야겠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캘타스 왕자: 갈림길이군요, 동지여.
캘타스 왕자: 목적지로 가는 지름길이 있긴 하지만 그 길은 언데드족 요새 근처를 지납니다. 위험하죠.
다른 길은 안전하긴 하지만 더 멀고 강을 건너야 해요.
마이에브 섀도송: 두 가지 길이 모두 위험할 것이오. 서둘러 결정하고 이동하도록 하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캘타스 왕자: 이 요새가 제가 말씀드린 것입니다. 대열이 이곳을 통과하려면 저 요새를 파괴해야 합니다.

마이에브 섀도송: 언데드 공중 유닛들이다! 저것들을 격퇴할 방법을 찾아야만 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데드 기지를 통과해서 건너편 지역에 도착한 일행)
캘타스 왕자: 오, 파이어우드 마을이군! 아레바스 강은 저 건너편에 있습니다.
마이에브 섀도송: 뭔가 예감이 좋지 않아.
티란데 위스퍼윈드: 맞아. 대열을 계속 이동시킬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언데드들이 쏟아져 나온다)
캘타스 왕자: 제기랄! 저들이 우릴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무슨 수를 써서라도 대열을 보호하라!

티란데 위스퍼윈드: 끝도 없이 밀려오는 군!

티란데 위스퍼윈드: 그들이 계속 몰려오고 있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이에브 섀도송: 일단 저들을 물리치긴 했지만 후속 부대가 공격해 오고 있다!

캘타스 왕자: 시간이 없습니다! 공격을 한 번만 더 받으면 대열이 살아 남지 못할 것입니다!
티란데 위스퍼윈드: 캘타스, 대열을 강 건너편으로 이동시켜! 내가 이곳에 남아 다리를 사수하겠다!
마이에브 섀도송: 당신은 아주 용감한 전사야, 여사제. 하지만 저렇게 엄청난 대군을 혼자 감당할 수는 없어!
티란데 위스퍼윈드: 여신이 나를 지켜줄 거야. 엘룬 여신이여, 나에게 힘을 주소서!
(다리 한 가운데에 서서 언데드들을 막는 티란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캘타스 왕자: 성공하고 있어요! 그녀가 적을 막아내고 있어요!
(요부분은 삼국지의 장비가 장판파 다리에서 조조의 대군을 홀로 막아냈다는 전투가 연상된다 +_+)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티란데 위스퍼윈드: 자비로운 여신이여!
(다리가 무너지고 티란데는 강물에 휩쓸린다)
(삼국지가 연상되는것 까진 좋았으나 현실은 시궁창?)
캘타스 왕자: 그녀를 어서 구해야만 합니다! 저 물줄기에 휩쓸려가면 곧장 언데드족 영토의 한가운데로 들어가요!
마이에브 섀도송: 안돼요, 캘타스! 티란데는 군인이요. 자신의 행동에 어떤 위험이 따르는지 알고 있었어요. 우리는 더 중요한 임무를 완수해야 하고 시간이 촉박해요.

마이에브 섀도송: 이제 당신네 동포들은 안전해요. 그러니 약속대로 내가 놈을 찾을 수 있도록 도와주시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캘타스 선스트라이더

아서스가 태양샘을 오염시키는 바람에 금단현상으로 고생하는 캘타스.
불타는 성전에서는 샤트라스에 보렌살을 보내 나루를 꼬셔오라고 명령했지만, 그녀는 뒤도 안 돌아보고 배신을 때린뒤 점술가 길드를 만들었고 캘타스는 몹시 곤란하게 됐다.
그 후로 폭풍우 요새에서 죽은척하기 스킬로 질긴 목숨을 연명하고 마법학자의 정원 구석에 숨어들어갔지만 결국 사망.








계속.  [워크래프트 확장팩 센티널 캠페인 4/5]

퍼가지 말고, 링크로 공유하세요. 자세한 건 공지에.

  1. 켈타스 이생퀴는 원래 구라가 백단이지 말입니다. ㅎㅎ
    태양샘고원은 호드와 얼라가 난전을 벌입니다. (이건 뭐 와우 이야기죠 ㅎㅎ) 폭요는 잠시 머물던 곳이었따면서 마법학자정원에 숨어 비열하게 웃는 저생퀴를 제가 한 100번은 눕힌거 같은데..
    리셋 되더이다......ㅎㅎㅎㅎㅎㅎ;;;;

    아, 산악거인 오우거들은 진짜 피부가 가죽인가봐요. 마법이 막 튕기고, 칼이 부러짐..응? -_-;;

    좋은 밤 되세요~ ㅋㅋ

    • 태양샘에서 뒷치기하면 더 재밌나봅니다. 젝일..
      저는 세나섭이라 항상 시끌벅적한데..섭이 없어지기도 하는군요..쿨럭..;;
      캐릭이전이 안된다니 그게 말이 됩니까..ㅠ_ㅠ
      블쟈는 너무 무책임해!

      폭요에서 켈타만 못잡고 다 잡았지 말입니다..ㅎㅎㅎㅎ
      이놈의 켈타 뭐 똘마니가 그리 많아요 ㅠ_ㅠ
      한참 켈타 잡으려 할때쯤, 바쉬 잡으려 할때쯤, 와우가 시들해졌더랬어요 ㅋㅋ

    • 아웃랜드에서 소닭보듯 하던 얼라와 호드가 태양샘만 가면 다들 파이터로 돌변 +_+

      근데 폭풍우요새에서 캘타스 잡으면 샤트라스가 정적에 휩싸인다던지 하면서 이벤트 나오지 않나요? 못잡아봐서 잘 모르겠네염 'ㅅ' 암튼 설정을 홀랑 바꿔서 막 살려내다니...

      그리고 몇일전에 PC방에 가서 와우를 접속했더니 제가 하던 서버가 사라졌더라구요. 근데 제가 길드장이라서 캐릭터 이전이 안 된데요. 큰일났뜸.

      link delete 2008.09.12 01:55 신고 Favicon of https://blog.jinh.kr JinH
    • 앜, 실시간 리플이군요. 이 새벽에ㅋ

      신설 서버는 종종 없어집니다. 두 개 만들어서 결국 하나로 통합하는거죠 ㅠㅠ 전 두번이나 당했습니다. 이번엔 만렙찍은 거였는데 /엉엉
      JinH님이 블리자드직원에게 따귀를 때립니다.
      JinH님이 블리자드직원에게 오우거라고 모욕합니다.

      홈페이지에서 상담신청 했더니, 캐릭터 옮기고 싶으면 다른서버에 캐릭터를 만들어서 접속한뒤 거기에서 GM요청으로 "어디어디 서버에 무슨무슨 캐릭터가 이런이런 문제로 저런저런 상황인데 캐릭터 이전이 안 되니 도와주세요 굽신굽신" 이렇게 해보라고 답장을 보냈더라구요.

      그짓하러 PC방 또 갈 생각에 막 설레이기 시작.

      link delete 2008.09.12 02:06 신고 Favicon of https://blog.jinh.kr JinH
    • 지엠색히들한테는 미틴천둥매 한방 선사해줘야해요..-_-
      만랩인데 서버 없어지면 대략 난감이군요.
      세나섭에 자리잡길 잘했어요 ㅋㅋ (그러나 대량의 짱쿼이와 싸워줘야 하는 현실..ㅠ_ㅠ)

      공대다니면서 한참 신나게했는데, 레이드의 노예가 되어버리는 제 모습을 보면서 슬퍼하게 되었다는..ㅎㅎ
      /지엠 한숨, /지엠 어이 /지엠 따귀 /지엠 후비적(요고 황당합니다. ㅎㅎ)

    • 저도 인구초과되는 유명서버에서 놀아보고 싶군효. 와우를 찔끔찔끔 해서 레이드는 카라잔 몇번 구경한것밖에 못해봤뜸.
      /후비적 이건 뭔가요? 후비적거립니다 이런건가-_-?

      아웅 저는 졸려서 자야겠네요. 내일도 열심히 빈둥거릴려면 잠을 잘 자야함ㅎ

      link delete 2008.09.12 02:26 신고 Favicon of https://blog.jinh.kr JinH
  2. 전 그래서 아예 블랙핸드와 아즈샤라에 아이디를 많이 만들어 두었답니다.ㅡ0ㅡ;;;
    두 서버가 문닫는 날은 와우가 문닫는날이죠... ㅡㅂㅡ

    참, 캘타스 완전불쌍.. 백성들 생각해서 그러다가... 아서스랑 뭔가 비슷한 비운의 사나이...
    영문 스펠링이 Kael'thas, Arthas니까 thas 패밀리는 다 운명이 뭣같은듯...?
    앞으로 이름에 thas 들어가면 타락한다고 생각합시다 ㅋㅋ

  3. 파이어우드 마을이 와우에 장작나무 마을인듯. ㅎㅎ

  4. 다리뿌셔서 못오게 만들면되는데 왜 거기있다 휩쓸려간겨 ㅋㅋ

    sniper 2012.08.13 22:56 신고   link delete reply

퍼가지 마세요...
링크로 공유하세요 ㅠㅠ
부탁할게요 ^_<~*

test 3-1

test 3-2

test 3-3

test 4-1

test 4-2

test 4-3

모든 글 보기
공지
방명록
Share to...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밴드 공유

Follow & Contact

Facebook

Twitter

Mail

RSS 구독

2007-2016 © Jin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