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nu


사전적 정의

파워블로거지 

[power + bloger(web+log+er) + 거지]


발음 : -거ː

품사 : 명사 | 사람의종류 > 사람 일반


파워블로거를 빙자해 남에게 빌어먹고 사는 사람.
비슷한 말 : 블슬아치··파워블로걸인1(乞人)
  • 식당에서 음식값 무료를 요구하는 파워블로거지의 모습
  • 파워블로거지가 무전취식질을 하다
  • 내가 아무 카페에서나 빌어먹는 파워블로거지가 되었으면 춤을 추겠지요? 출처 : 한승원, 해변의 길손
2 파워블로거의 지위가 벼슬인 양 남에게 빌어먹는 사람을 욕하여 이르는 말.
  • 파워블로거지 같은 게 어디 와서 행패야?

어원 : 파워블로거(Power-bloger)+거지 <인터넷,2011>




관용구 및 속담

  • [속담] 파워블로거지 브라우니[아메리카노] 먹인 셈 친다
    1 파워블로거지에게 자선을 베풀어 음식을 한 상 먹여 준 셈 친다는 뜻으로, 대가나 보답을 바라지 않고 자비를 베풀어 줌을이르는 말.  
    2 마음에 없는 사람에게 무엇을 주었거나, 뜻하지 않은 손해를 보았을 때 자기 위안 삼아 이르는 말.
  • [속담] 파워블로거지끼리 서로 카메라 맡긴다
    무전취식하려 함이 들통난 뒤 서로 동정하고 도와야 할 처지에 있는 이들이, 자기만이라도 살겠다고 애를 쓰는 것을 이르는 말.
  • [속담] 파워블로거지는 경찰에 신고되어도 웃음이 있다
    논리적으로는 무전취식이 증명되어도 정신적 승리를 하려 식당 주인을 비난하는 일은 얼마든지 있을 수 있다는 말.


어원, 예

#1

어제 신촌에서 친구랑 당구 한게임 치고 밥먹으러 음식점에 갔어.
치킨집이었는데 메뉴가 많더라고. 무슨 카레 치킨, 칠리 치킨, 곤졸라 치킨, 올라 치킨? 등 처음듣는게 엄청 많더라고.
오후 3시반쯤이라 그런지 좀 한가하더라.
우리가 메뉴 고르고 있었는데 옆 테이블에 여자 3명이서 왔어.
나랑 친구는 치킨집에서 좀 뜬금없지만 찜닭도 되길래 찜닭시키고 기달리고 있었지

근데 옆 테이블에서 종업원 불러서 메뉴 몇개 말하면서 메뉴당 1인분 말고 0.5인분으로 시켜달라고 하더라고.
뭐 3명이니 3인분인데 메뉴 6개 이런식 있잖아.
종업원이 그건 안된다고 하니까 여자들이 바로 사장 호출하더라.
근데 사장이랑 잘 쇼부봤나봐.

우리 찜닭 나올때 보다 걔네 음식이 먼저 나오더라고.
근데 걔네들 갑자기 DSRL인가 DSLR인가 큰 카메라 들고 막 찍는거야. 3명이서 카메라 들고 찍으니 장관이더라 ㅋㅋㅋ
근데 우리 자리랑 걔네 자리가 카운터 근처였어. 보통 카운터에 사장있잖아.
근데 얘네들이 다 들리게 무슨 파워블로거니 어쩌니 하면서 얘기를 하는거야.
나랑 내 친구가 걔네 얘기에 귀를 기울여서 들린걸 수도 있고.

근데 얘네들이 사장 다시 부르더니 가게좀 찍어도 되냐고 물어보더라고.
그러길래 사장이 "가게 어떤거요?"라고 물으니 여자들이 "그냥 인테리어요. 저희가 파워블로거라 이런거 찍거든요" 그러더라.
사장이 "찍어도 좋다"라고 하니까 안일권 닮은 여자가 가방에서 삼각대 꺼내더니 가게를 휘저으면서 사진 찍더라고.
나는 그 모습이 도로에서 뭐 측량하는거 있잖아. 삼각대 세워서 하는거. 그런 모습같더라고.

얘네가 사장 또 호출하더니 사장한테 "이 집 파워블로거들 많이 오죠?"이러니까 사장이 "모르겠는데요"라고 말하더라 ㅋㅋ
얘네가 존나 뻘쭘했는지 "이상하네요 ㅋㅋㅋ" 이러면서 웃더라고.
나랑 내 친구는 걔네들 신기하게 쳐다봤지. 파워블로거 말만 들었지 처음 봤거든.

걔네가 사장 다시 호출하더니 자기네들이 네이버 파워블로거들인데 이거 올려주고 홍보해줄테니 음식값을 무료로 해달라는 식으로 말헀어.
그러니까 사장이 쳐다보지도 않고 존나 단호하게 안된다고 하고 자기 자리로 가더라고.
그러니까 안일권 닮은 여자가 사장한테 존나 호소하더라고. 자기들 파워블로거라 평가를 해야되는데 이러면 이 집도 문제생긴다고.

밑에부터는 대사를 직접 적을게. 근데 대사 틀렸을수도 있어. 몇개는 기억이 좀 안나서.
참고로 사장 상당히 젊은거 같았음. 30대 초반?

사장: (좀 빡친상태로 노트북 주면서) 어디 블로그좀 봅시다. 로그인 해봐요.
안일권 닮은 여자 : (벙쪄서) 네?
사장 : 로그인 해보세요. 블로그 보고 생각좀 해볼게요.
안일권 닮은 여자 (이하 안녀) : 이 노트북 제것도 아닌데 이러다 해킹 당하면 책임지실거에요?
사장 : 음... 그럴수도 있네요 (잠깐 생각하다가) 그럼 로그인하지 말고 주소 쳐서 들어가세요.
안녀 : (존나 당황) 제가 주소를 기억못해요. 복잡해서 잘 까먹거든요.

그러더니 갑자기 여자3명 중 한명(A라고 하겠음)이 전화받으러 밖으로 나갔는데 이년이 카메라 가방 들고 나감.
음식점에는 나랑 내 친구 사장, 알바, 안일권, 여자B(안일권 일행), 중간에 들어온 손님 몇명(6명 이하였던듯). 이렇게 있었어.

안녀가 빼도박도 못하는 상황에 처하자 여자 B가 당차게 네이버 로그인 시도.
B: 봐요, 저희 파워블로거 맞잖아요.
사장 : 이분도 로그인 하시는데 왜 본인은 안하세요?
안녀 : 저는 해킹위험때문에 못하겠어요.
사장 : 어? 여기 코디 이런거 말고는 없는데요.
B : 저는 의류쪽 블로거에요.
사장 : (황당해하며) 옷 광고하는데에 음식올려서 뭐 어떻게 하실려고요?
B : (침묵)......
사장 : 경찰에 신고할게요.

사장이 경찰에 신고할려고 카운터에 가서 전화기 드니까
안녀가 갑자기 : 저기요 죄송해요. 저희가 지금 돈이 없어서. 제가 손이 발이 되도록 빌테니가 봐주세요.
근데 이게 웃긴 상황이면서도 살짝 심각한 상황이어서 웃음은 안나더라고.

사장 : 그럼 담보로 카메라 주세요.
안녀 : !!
사장 : 담보라도 있어야 나중에 돈을 주실거 아니에요.
안녀 : !!
사장 : 어쩔수 없네요. 무전 취식으로 신고할게요 ㅋㅋㅋ

그러니까 안녀가 카메라 맡기더라.그리고 안녀랑 B랑 나갔는데 존나 웃긴게 전화 받으러 간 A는 돌아오지 않았음ㅋㅋㅋㅋㅋ

사장도 어이없다는 듯이 알바랑 얘기하더라 ㅋㅋㅋㅋㅋㅋㅋ


#2

아까 집에서 뒹굴거리면서 익게 하면서 놀고 있는데 아빠한티 전화가 온거야 ㅋㅋ

파워블로거가 뭐하는 사람들이냐고 ㅋㅋ

울아빠는 컴터에 ㅋ 짜도 못쓰고 관심도 없고 하는 사람인데 갑자기 왜그러나 싶어서 왜?~

이러니깐 가게로 잠깐 나와보라는거야 ㅋㅋ

그래서 가게 나갔더니 한방에 남녀 두명이 왔는데 (우리집은 70:30 정도로 단골이 와 ㅋㅋ ) 

첨 본 사람들인데

카메라로 계속 막 찍고 요리도 젤 비싼거 시키고 다먹고는 리필을 부탁했댕

인터넷 올릴꺼니깐 좋은걸로 달라고 하면서 ㅋㅋ

아빠는 또 인터넷 올려준다니깐 좋은 건 줄 알고 리필도 이쁘게 해서 주고 좋은 부위로 줬나봨ㅋ(우리집 참치횟집)

근데 다~먹고는 나중에 자기들은 파워블로그라고 네이버에서 우리 닉넴 진짜 유명하고 

하루에 만명 기본 방문자라면서

여기 평 좋게 해주고 좋은 말 써줄테니깐 꽁짜로 해달라고 했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얼척없음 깎아달라 해도 황당한데..

(이 패턴 내가 인터넷에서 유머글로 본 것 같은데 진짜 이러더래!)

울아빠나 가게 이모나 파워블로거가 뭔지도 모르니깐 나보고 말해보라고 하길래 방에 들어갔어 ㅋㅋ

내가 닉넴이 뭐냐고 물어보니깐 뭐라고 하는데 난 음식블로그는  콩지의 음식발기 밖에 몰라서 

우리는 어짜피 지방이라서 

당신들이 글을 좋게 써주던지 말던지 상관 없을 것 같으니깐 걍 돈내라고 했어 ㅋㅋ

근데 이사람들이 막 화를내면서 우리 우습게 보지 말라고 ㅋㅋ 우리가 글쓰면 지방까지 일부러 찾아간다고 이바닥 

장사 그만하고 싶냐는 식으로 말하더라?? 진짜 내가 얼척없고 황당해서 ..

싸우면 다른 손님들한테도 피해갈 것 같아서 그럼 인터넷에 불친절하고 맛도 없다고 글쓰세요^^  하고 나왔는데 

안가고 계속 앉아 있는거야 ㅋㅋ 다먹고 음식도 안들어가는데 그래도 걍 기다렸지 ㅋㅋ 나올 때 까지 ㅋㅋ 그러고 

한시간 정도 있다가 얼마냐고 물어보더라?

이십 얼마 나왔다 했더니 

(술도 복분자인가? 이걸로 몇병들가고 ㅋㅋㅋ 회도 둘이먹긴 좀 크고 비싼걸로 시킴+알밥까지)

와 시* 바가지 쩐다(이대로 말함 진짜) 맛도 더럽게 없는 주.제.에

이러는거야!!! 분명히 가격표 보고 시켰으면서!!!!!!!!!!! 와 진짜 열받더라? 

근데도 참고 계산하게 현금이나 카드 달라고 헀어 

근데 돈이 없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배째라 그러더라??

근데 지갑에 진짜 팔천원있었음 ㅋㅋㅋ 체크카드있던데 안긁히고 ㅋㅋㅋㅋㅋ둘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첨부터 계획적이였던 거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진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

와 열받고 화나더라? 나도 카메라 뺏아 버릴까 하다가 너무 화나고 다시는 이런짓 못하게 할라고 

걍 112 신고 했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신종사기꾼 와있다고 ㅋㅋㅋ당황하고 나중에 돈준다고 지금은 없다고 잘못했다고 하던데 무시하고 아빠랑 같이 

파출소갔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벌 좀 받았음 좋겠는데 크게는 안받겠지??ㅠㅠ

아 진짜 파워블로거 이런거 뻥치고 이딴식으로 사기칠꺼면 없어졌음 좋겠다 막이런생각들더라 ㅠㅠ 


#3

네이트 판: ★실화★ '파워블로거' 사칭하는 무개념女

어느화창한날 출근전에 너무일찍일어나 버렸음 (출근시간 19시)
할꺼도없고해서 카페를 찾아 시내로 나갔음
새로생긴곳에 사장님이 커피선수인지 커피박사라고 해서 갔음
오픈한지 얼마안되서 그런지 손님이 얼마없었음
조용하고 좋다며 좋아하는걸시켜서 테라스에 앉음
근데 조용하던 카페가 산만해짐
소리의 출처는 카운터였음(테라스가 카운터 바로옆)
들을라고 들은게 아니라 귀는 열려있으니 듣게된 대사.

-어떤여자曰 와 까페 이쁘다. 사장님 카페 처음해보시는거에요?

-사장님曰 네. 커피관련업을 오래하다가 카페는 처음열어보네요

-어떤여자曰 요즘 블로그같은거 아시죠? 제가 파워블로거인데요 제 블로그에 오픈한카페 후기 올려서 대박난곳이 한두군데가 아니거든요...주절주절...오늘 사진좀찍어서 후기 올려도 되죠?

-사장님曰 그럼 저희야 고맙죠

난 그냥 혼자 '아 저 여자분 파워블로거구나' 했음
근데 그 어떠여자분과 그 어떤여자분 동행인이 내 옆옆테이블로왔음
이제부터 여자1과 여자2로 칭하겠음
와서 데쎄랄을 들더니 이곳저곳 찍기시작함
그리고 사장님이 직접 그여자분 테이블에 커피를 갖다줌
서비스로 브라우니 두개까지 줌

-여자1曰 사장님 고맙습니다. 근데...서비스로 브라우니 하나 받았다고 올리긴 쫌 그런데...

이러는거임. 쫌 이상했음. 의심이라 해야되나. 암튼쫌그랫음. 근데 크게 신경은 안썼음

-사장님曰 뭐 드시고싶은거 있으면 말씀하세요~저희가게 홍보해주신다는데 서비스 쯤이야~

-여자曰 사장님최고! 사진찍어서 올렸을때 제일 잘나오는게 와플이랑 타르트거든요~ 아! 과일빙수도 잘나오구요.

의심이 심해졌음. 근데 뭐 파워블로거 힘이 대단하구나 정도로만 생각하고 말았음.
다시한번말하지만 귀가 열려있어서 듣게된거임

-사장曰 네네. 사진찍기 좋게 한번에 가져올게요~

그리고 난 다시 내할일을 했음
근데 옆옆테이블에서 소근소근대는 대화소리가 들렸음
누누이 말하지만. 일부러 들은건 아님.귀가 항상 열려있음.
지금부턴 은어와 속어가 들어가지만 현장의 리얼리티를 살리기위해 심한단어만 순화하겠음.

-여자1曰 여기 사장님 완전호구ㅋㅋㅋ

-여자2曰 쩔어쩔어 잘하면 물주로도 되겠네ㅋㅋㅋ

소근대면서 킥킥대는게 들렸음
뉴스에서 봤던 블로그거지 란게 저런거구나 했음
갑자기 화나기 시작했음. 사장님이 저렇게 잘해주는데 그걸 이용해먹는다는걸 참을수가 없었음
내가 또 오지라퍼 이기도 하고, 이건 누구라도 화났을꺼임
바로 친구한태 전화걸었음. 화났기도 했고 일부러 크게 말했음

-내친구曰 여보세요

-나曰 야 니요즘 백수라 했제

-내친구曰 어 죽겠다 복학직전인데 돈없어서 놀지도 못하고 맛있는것도 못사먹고 서럽다

-나曰 일자리하나주까. 아니다 일자리는아니고 어디가서 공짜로 음식같은거 얻어먹을수있고 그런거다

-내친구曰 구걸이라그러면 엉덩이 때림

-나曰 ㄴㄴ그런거아님. 걍 집에있는 카메라들고 카페같은데가서 파워블로거라고 홍보해준다고 서비스 얻어먹으면됨

이때 여자들이 날 처다봄

-내친구曰 꺼져라 공부할꺼다 끊는다

-나曰 (이때부터 연기 들어감)구걸같기도한데 괜찮다. 파워블로거라하면 다되는거같다 사장님한태 '제 블로그에 올릴거니까 서비스 잘해라' 라는식으로 말하면 다되는거같더라 

-내친구曰 뭔소리하노

-나曰 아니.그렇게하면안된다. 바로 그카면안되고 사진쫌 찍는 시늉하다가 그래야됨

-내친구曰 ㅋㅋㅋㅋㅋㅋㅋㅋ니또지금 어디서 상황극하고있제

-나曰 어맞다. 그러니까 배고프면 사먹지말고 카메라들고 카페가라

-내친구曰 바쁘니까 빨리연기다했으면 끊어라

-나曰 스타벅스그런데말고. 개인이 하는카페. 왠만하면 오픈한지 얼마안된 그런곳

-내친구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曰 ㅇㅇ알겠다. 낼보자

내가 원래 전화상황극을 자주함. 친구들도 그걸듣고 좋아함
연기하나만큼은 자부함. 코갓텔나갈라다가 못생겨서 안나갔을정도
안믿어도되는데 지인들전부 '니잘생겼으면 영화배우됬지싶은데' 할정도?
암튼 여자들이 날 째려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자기들끼리 귓속말로 뭐라하는데. 그거까진 안들림
그래서 재미도 붙고해서 친구한태 전화한번더함

-내친구曰 아또왜

-나曰 아 중요한거 말안함. 그런데가서 니가 파워블로거가 아니라 거.지 란거 절대 들키지마라. 진짜 거.지 같아 보일껄

-내친구曰 (아무말없음)

-나曰 어 그래. 그거다. 그리고 블루베리폰이랑 사과노트북 같은거 들고가면 더 파.워.블.로.그 같을껄

점 들어간부분은 스타카토로 더크게말함
그리고 블루베이폰이랑 사과노트북이 그여자들이 갖고있던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끊고나니 여자들 날 째려봄. 눈빛읽어보니 적힌게 '죽여버릴꺼야' 였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도모르게 웃어버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박장대소했음. 나 원래 웃으면 못멈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갑자기 여자1이 나한태 다가옴

-여자曰 저기요

-나曰 넼ㅋㅋㅋㅋㅋㅋㅋㅋ(웃음아직안멈춤)

-여자曰 왜 저희보고 웃으세요?

-나曰 어제봤던영화 생각나서욬ㅋㅋㅋㅋㅋ(계속웃음)

-여자曰 아까 전화 저희들으라고 한거에요?

-나曰 무슨전화요?ㅋㅋㅋㅋㅋㅋㅋㅋ(아직웃음)

-여자曰 파워블로거니 뭐니 한거요

-나曰 아 파워블로거세요?ㅋㅋㅋㅋㅋㅋㅋㅋ(여전히웃음)

-여자曰 저희들으라고 비꼬신거 맞죠?

-나曰 어떻게아셨어요? (안웃음)

-여자曰 (어이없음과 혀차기를 반복함) 허.차.허.차.허.차... 저희 진짜 파워블로거 맞거든요?

-나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호구니 물주니 하는거 들어버렸어요.죄송해요.
일부러 들으려고 한게아니라 제가 귀가좋아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또웃음터짐)

-여자曰 야이새끼야 그만처웃어 (완전크게소리지름)

-나曰 죄송해욬ㅋㅋㅋㅋㅋ제갘ㅋㅋㅋㅋㅋ웃음못참는게 병이라서욬ㅋㅋㅋㅋㅋㅋㅋ(웃다가 실신한뻔함)

-여자曰 완전어이없네. 야이 찌질아 궁상맞게 카페와서 허세나 부리는새끼가. 남에일에 왜 참견인데?

난 허세그런거 진짜 한번도 생각해본적없음 커피한잔시켜놓고 시간때우거나 노래듣고할수있는곳이
카페밖에 없어서 혼자라도 자주 이용하는편임
그래서 쫌 화났음. 난화나면 맞받아 화내는 스타일이아님. 약올리는 스타일임

-나曰 저기요. 곧 서비스올꺼같으니까 가서 잡수세요. 이왕 거짓말한거 안들키고 먹고가야죠~

-여자曰 내가 먹던안먹던 니가 뭔상관이야 새끼야

-나曰 새끼새끼하는데 내가 당신보다 나이어린거같진 않고, 확실한건 내가 니새끼는 아니잖아요. 팥빙수잡수러 꺼지세요

여자1이 갑자기 옆자리에 앉더니 조곤조곤말함

-여자曰 야이새끼야. 너 몇살이야. 학교어디나왔노? 아는오빠 풀어서 시내못돌아다니게 해줄까?

-나曰 아는오빠는 관심없고 아는누나 있으면 소개시켜주세요 파워블로거아닌사람으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또웃음터짐)

나진짜 이렇게말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욕하는데다가 따라 욕하면 재미없음원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내가 입으로 돈버는사람이라서. 나도모르게 애드립 자꾸나옴

-여자曰 야이 씨X놈아 너 죽을래? (약올라서 울기직전이였음)

이제 적당히 마무리 하고 가야겠다 생각했음

-나曰 저기요. 진지하게 이런거 하지말고 일을하세요. 제가 일자리 하나 소개시켜드릴까요? 아는형이 얼마전에 사무실 차려서 여직원 구한다는데...

말하면서 이걸 여자한태 건냄


(직업상 가방에 한두장이상 굴러다님)

-나曰 시급2만원이구요. 밤9시부터 새벽5시 사이에 하고싶은시간에 하면되요 (진지하게말함)그쪽얼굴보니까 아가씨방에는 못들어가도 초미시방 정도는 들어가시겠네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웃음참다가 터짐)

-여자曰 (아무말못하고 명함보고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曰 아맞다. 가명으로 일하시는게 낫지싶은데....'블로거' 어떠세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여자曰 (갑자기울기시작함) 이 X발X끼...

난 그대로 가방챙겨서 일어남. 나오는데 여자 펑펑우는소리들림. 뒤도안돌아봄(잡힐까봐겁나기도함)
나오면서 사장님은 안계시길래 알바생한태 저여자들 파워블로거아니라고 말하고 나옴
쿨하게 도도한 표정으로 뒤도한번 안보고 카페 문나오자마자 소리지르면서 뛰어다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통쾌해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글이 쫌 길게 써졌군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근데진짜 하나도 빼먹기 아까워서요...
글쓰면서도 계속 속으로 '아 인증샷이나 인증한 방법이라도 있으면 참좋겠네'하고 생각했는데... 
도촬같은거 안좋아하구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상황에선 웃느라 정신없었어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작은인증샷이 저 명함...
저런분들이 없어야되고, 혹시있더라도 속는분이 없어야 될텐데...
아참 그리고 보도사무실을 무시하는건 절대 아니에요
전 주점에서 일하고있는사람으로서 직업엔 귀천이없다고 생각해요



세 글 모두 출처를 찾을 수 없었음. 마지막 글의 출처를 알게 되 본문 중 추가함.

끝.

신고

퍼가지 말고, 링크로 공유하세요. 자세한 건 공지에.

  1. 파워블로거지 좋은 신조어입니다. 진짜 파워블로거들이 그럴 수도 있겠네요.

  2. 파워블로거지 글들 봐도봐도 웃기네요...ㅋㅋㅋㅋ

  3. 위는 디씨인가 그렇고, 중간은 첨 보고, 마지막은 네이트 판-이요. (응?)

    • 좀 더 구체적인 출처가 필요해요. 디씨, 네이트 판 이렇게만 쓰면 논문 참고도서 출처에 서울대학교 도서관이라고 쓰는 거랑 비슷한 느낌.
      아무튼 아무것도 안 쓰는 것보다는 낫겠네요. 고맙습니다!

      link delete 2011.08.15 23:02 신고 Favicon of http://jinh.tistory.com JinH
  4. 3번글
    http://pann.nate.com/talk/312122348
    원작자도 아니고 오래된 글에 남기는게 오지랖 같지만 남겨봅니다

    으아니 2012.03.11 02:03 신고   link delete reply

퍼가지 마세요...
링크로 공유하세요 ㅠㅠ
부탁할게요 ^_<~*

test 3-1

test 3-2

test 3-3

test 4-1

test 4-2

test 4-3

모든 글 보기
공지
방명록
Share to...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구글+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밴드 공유

Follow & Contact

Facebook

Twitter

Mail

RSS 구독

2007-2016 © JinH

티스토리 툴바